오늘 다시 푸른 비

사마린 2018.09.24 23:51 조회 수 : 3

RybwyLY.jpg

 

푸른 비는 내리고

 

길을 바라보는

수직의 나무들

그대 생각은 자란다

 

들여다볼수록

깊어지는 그리움처럼

그대 생각은

푸른 비로 내리고

 

그리움들,

스쳐 지나가는 푸른색이다

 

누군가를

기다리는 시간들

푸른 비는 내리고

 

내가 바라보는 푸른 시간들

그대 그리움은

푸른색이라고 느껴오는

겹쳐지는 생각들에 빠진다

 

길가에서부터

흔들리는 그리움들

그냥 흘러가고 싶다

 

저 나무들처럼

또 아무 말 없이

늘 기다리고 서있는 생각들

 

오늘 다시 푸른 비 내리고

그대 그리워진다고

말하고 싶다

 

푸른 비 내리고

먼 그대 생각이 자랄수록

그리움은 푸르고 그윽하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 서로가 서로의 사마린 2018.09.30 3
19 너무 가벼워서 사마린 2018.09.29 4
18 이야길 하며 사마린 2018.09.29 2
17 풀꽃으로 사마린 2018.09.29 4
16 빗 소리 사마린 2018.09.28 2
15 가까웁다 사마린 2018.09.28 0
14 꽃봉 부질없이 사마린 2018.09.28 0
13 사라졌다 해도 사마린 2018.09.27 0
12 그럴수록 난 당신이 사마린 2018.09.26 2
11 그리움의 끝엔 사마린 2018.09.26 1
10 우리가 한 여자를 사마린 2018.09.25 3
» 오늘 다시 푸른 비 사마린 2018.09.24 3
8 멀지 않은 이 곳에 사마린 2018.09.23 3
7 그대 앞에 서면 사마린 2018.09.23 1
6 참 맑은 그대 영혼 사마린 2018.09.23 1
5 밤 노래 사마린 2018.09.22 1
4 아침 이슬 사마린 2018.09.22 1
3 나는 물의 마을을 꿈꾼다 사마린 2018.09.22 2
2 열매 사마린 2018.09.21 2
1 모든 사랑을 사마린 2018.09.21 2